대형트럭의 사고문제

“대형트럭 뒤에 있어도 걱정하지 마세요”

삼성전자가 도로 위 추월사고를 방지하는 ‘삼성 세이프티 트럭(Samsung Safety Truck)’ 을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현지시간 2일 아르헨티나 라플라타(La Plata)에서 미디어 행사를 열고 삼성 세이프티 트럭 시제품을 선보였다.

세이프티 트럭의 뒷면에는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Smart Signage) 4대를 활용한 대형 ‘비디오 월’이 설치됐다. 비디오 월에는 트럭 앞면에 설치된 카메라로 촬영되는 도로 상황이 실시간으로 보여진다.

비디오 월에 설치된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는 IP56(International Protection) 등급의 방수와 방진 기능을 갖추고 있으며 햇빛이 강한 낮에도 선명한 화질을 구현해 트럭의 뒤를 따르는 차량의 운전자가 트럭 앞쪽의 교통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삼성 세이프티 트럭의 아이디어는 지난해 관련 광고가 세계 3대 광고제 중 하나인 ‘클리오 광고제’에서 삼성전자 최초로 금상을 수상하면서 알려졌다. ‘칸 라이언즈 크리에이티비티 페스티벌’ 에서도 타이타늄 1개, 금 3개, 은 3개를 수상한 바 있다.

삼성전자는 아르헨티나에 2차선 도로가 많고 앞차를 추월하다 마주 오는 차량과 부딪히는 교통사고가 많다는 통계 자료를 참고해 기술을 개발했다.

삼성전자는 이번에 공개한 삼성 세이프티 트럭을 아르헨티나 일반 도로에서 시범 운행하고 있으며, 향후 4개월간 제품 신뢰성을 확보한 후 아르헨티나뿐만 아니라 전 세계 수요처에 공급을 확대할 계획이다.